Quick Menu

피자집 창업 아이템 ‘뽕뜨락피자’ "소비자 니즈 충족에 최선"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뽕뜨락피자

PR센터 보도자료
PR센터
- SINCE 1992 -

 

‘뽕뜨락피자’, 1인 중심 외식 문화 활성화 및 배달 창업의 가파른 성장세 주도

http://www.mrepublic.co.kr/news/articleView.html?idxno=62445 

보도자료

피자집 창업 아이템 ‘뽕뜨락피자’ "소비자 니즈 충족에 최선"

  • 작성자 : 운영자
  • 작성일 : 2019.10.21 11:00
  • 조회수 : 1,342

본문

 

49912_46849_201.jpg

[민주신문=윤성영 기자] 음식점의 기본은 맛이 좋아야 하는 것이며 맛있는 음식점을 고집하는 것은 이제 일상화된 부분으로 받아들여진다. 이런 현상을 증명하듯 많은 소비자들이 잘 모르는 동네에 가거나 혹은 자신이 잘 아는 동네일지라도 해당 지역명과 맛있는 곳을 검색하는 일이 흔해졌다.

 

 

이런 이유로 맛있다고 한 번 소문이 난 브랜드는 소비자들에게 꾸준한 선택을 받으며 매출 수직상승이라는 결과를 얻는다. 하지만 일반 개인 창업자가 외식 창업을 통해서 자신의 매장을 소비자들에게 선택받는 매장으로 만들기란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다. 음식의 맛은 물론이고 마케팅 등 신경 써야 할 부분이 한 두가지가 아닌 이유가 작용한다.

 

 

그래서 외식 창업 분야에서 맛있는 집으로 긍정적인 입소문이 난다는 것은 그만큼 많은 소비자들의 입맛을 만족시킨 브랜드라는 것을 의미한다. 이 타이틀을 가지기 위해서는 그만큼 수 없이 많은 노력이 필요할 수밖에 없지만 이미 맛있는 곳으로 소문이 나 있는 프랜차이즈 브랜드를 통해 창업을 시작한다면 매장 오픈과 동시에 성공 확률을 높일 수 있다.

 

 

대표적인 예로 웰빙토종수제피자전문점 ‘뽕뜨락피자’를 꼽을 수 있는데, 기존의 브랜드들과는 다른 레시피를 통해서 같은 피자라도 확연한 맛 차이로 인해 소비자들 사이에서 긍정적인 입소문이 자자한 브랜드다. 메뉴 자체도 풍성하고 다양화돼 있는 데다 입맛 따라 골라 먹을 수 있는 피자 스타일로 인해 저마다 다른 소비자들의 니즈에 부합한다는 평가를 얻는 중이다.

 

 

뿐만 아니라 매장 운영 편의성까지 높아 예비창업자들의 높은 주목을 이끌어 낸다. 여기에 ‘뽕뜨락피자’는 신 메뉴가 지속적으로 출시되고 있고 메뉴 자체도 다양하기에 자칫 매장 운영이 번거로울 것이라고 오해하기 쉽지만 정형화된 레시피와 본사의 꾸준한 관리로 인해 매장 운영이 쉽다는 것도 브랜드가 가진 장점 중 하나다.

 

 

‘뽕뜨락피자’ 관계자는 “소비자들의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는 맛있는 매장이라는 소문은 그 어떤 마케팅보다 강력하다”며, “소비자들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파악하고 꾸준한 메뉴 개발을 통해서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고 있기에 ‘뽕뜨락피자’를 통해 창업한다면 안정적인 운영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그러면서, “외식 창업을 시작하는 이들 누구나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높고 맛있는 집으로 통하길 원하지만 이런 바람을 실현시키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라며 “그렇기에 많은 분들이 ‘뽕뜨락피자’에 주목하고 있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불황의 시대, ‘뽕뜨락피자’는 가장 효율적인 복합창업을 지원하고 있는 브랜드로도 잘 알려져 있다. 홀 판매를 비롯한 포장, 배달에 최적화된 매출 창출 시스템과 웰빙 피자와 떡볶이, 치킨 등의 메뉴를 매장 상황에 맞게 선택, 운영하여 성공확률을 높이는 브랜드의 특장점으로 거론된다.

 

 

아울러 대세 소자본 창업 방법 가운데 하나인 ‘공유주방’ 창업을 지원하면서 창업 비용 부담은 줄이고 효율성을 높이는 시스템까지 갖추고 있어 예비 창업자는 물론, 업종변경 창업을 희망하는 자영업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는 중이다.

 

 

http://www.mrepublic.co.kr/news/articleView.html?idxno=62445

1인가구의 증가와 소비 문화는 외식업계에도 많은 영향을 주고 있다. 이른바 ‘혼밥족’을 포함해 배달을 통한 소비가 늘어난 까닭이다. 


실제 각종 통계 자료에 따르면 배달업계는 꾸준한 성장세를 거듭하고 있다. 외식 문화의 변화가 소비 패턴에도 영향을 준다는 사실을 보여준다. 이런 상황에서 배달 관련 창업의 수요도 덩달아 높아지고 있다.

특히 피자나 돈까스, 중화요리, 치킨 등 대표적인 배달 업계는 진입장벽도 낮고 비교적 쉬운 운영 시스템 덕분에 젊은 창업자들의 수요가 집중된다. 

불안정한 고용시장의 영향으로 창업으로 눈을 돌리는 사람들이 늘어난 것이다. 이런 가운데 ‘뽕뜨락피자’는 요즘 트렌드를 적극 반영한 브랜드로써 배달 아이템의 경쟁력을 더한 장점을 가지며 더욱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인상적인 부분은 기성 피자전문점 브랜드로써 1인피자 메뉴를 도입한 점이다. 앞서 언급했듯이 최근 개인화 성향이 두드러지는 소비자들의 트렌드에 맞춘 메뉴 구성이다. 

‘나홀로 즐기는 갓성비 1인피자’ 라는 문구를 내걸고 혼자서도 저렴하고 다양하며, 퀄리티까지 높은 피자를 주문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한다. 피자는 혼자서 먹기에 양도 많고 가격이 부담스럽다는 단점을 완벽히 보완한 구성으로써 기존 메뉴들과 함께 고객의 저변을 넓힐 수 있다.

자연스럽게 매출 실적도 높아지는 계기로 작용하면서, 배달 아이템이라는 시너지 효과를 만나, 경쟁력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뽕뜨락피자’의 관계자는 “1인 가구가 늘어나면서 외식업계의 배달열풍은 이들을 중심으로 변화하고 있다”면서, “이런 흐름을 잘 파악해 1인피자 메뉴 구성은 물론, 4가지 다른 맛을 피자 한 판에 녹여낸 ‘포마이피자’ 같은 혁신적인 신메뉴를 출시 중인 ‘뽕뜨락피자’가 주목받는 이유”라고 강조했다.

한편 ‘뽕뜨락피자’는 투자금액 대비 높은 수익률 구조로 투자 위험율이 낮다. 합리적인 비용으로 창업이 가능하며, 최소의 고정비용으로 운영할 수 있다는 사실이다. 이를 통해 ‘저비용 고효율’ 피자전문점으로 알려지며 창업시장에서 인기가 높다. 

출처 : 미디어리퍼블릭(http://www.mrepublic.co.kr)